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영월 별마로천문대 국내 최고 하이브리드 성좌투영기 운영

기사승인 2019.12.05  19:42:21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영월군 제공

영월군시설관리공단(이사장 :엄을용)은 지난 9월 중순부터 12월 초까지 해발800M에 위치한 별마로천문대 천체투영실의 12억 규모 리모델링 공사를 마무리 하고, 오는 12월 10일 19시부터 정상적인 프로그램 운영으로 개관한다.

그동안 지하 1층 천체투영실의 “가상별자리 체험” 프로그램은 아날로그(광학식) 방식으로 운영되었으나, 하이브리드(광학식+디지털)식으로 새롭게 교체됨에 따라 디지털 영상 상영, 선명하고 다양한 항성(별)∙행성∙성단∙성운 구현 등 다양한 볼거리를 국내 최고의 시스템으로 만나볼 수 있게 되었다.

백도환 천문대운영팀장은 “현재 전국의 천문대 대부분이 디지털방식으로 이루어져 있어 영상물 상영이 주를 이루고 있으나, 별마로천문대 하이브리드 성좌투영기의 장비 교체로 전문강사의 설명과 함께 좀 더 현실적이고, 심도 높은 교육이 진행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ad39
ad38
ad37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