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음악교습·헬스장 등 산발감염 지속…서울 신규 20명

기사승인 2020.11.02  18:44:22

공유
default_news_ad2
서울 종로구 예원학교의 모습. 2020.11.2/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서울=뉴스1) 전준우 기자 = 서울에서 하루 사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20명 추가됐다. 음악교습, 헬스장 등 산발감염이 지속되고 있다.


2일 서울시에 따르면 오후 6시 기준 확진자는 0시보다 20명 늘어난 6101명이다.

서울음악교습 관련 확진자가 3명 추가돼 총 20명이 됐다. 강남구 헬스장 관련 확진자도 3명 늘어난 21명이다.

병원 등 의료시설 확진자도 추가됐다. 송파구 소재 병원 관련 확진자는 2명 늘어난 16명, 동대문구 에이스희망케어센터 관련 확진자는 1명 늘어난 14명이다.

강남구 럭키사우나 관련 확진자도 1명 추가돼 36명이 됐고, 용인시 동문골프모임 관련 확진자도 1명 늘어 26명이 됐다. 구로구 가족(부천무용학원) 관련 확진자도 1명 추가됐다.

오래된 집단감염이나 산발사례인 기타 확진자는 2명 늘어 총 4045명, 감염경로 조사 중인 확진자는 5명 추가된 총 1034명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ad39
ad38
ad37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