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비 그치자 기온 15도 안팎 '뚝'

기사승인 2020.11.20  06:58:36

공유
default_news_ad2

- 서울 아침최저 2도

가을비가 내리는 19일 경남 거창군 거창읍 영호강 둔치 산책길에서 우산을 쓴 주민들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거창군 제공) 2020.11.19/뉴스1


(서울=뉴스1) 이상학 기자 = 금요일인 20일 비가 그친 뒤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져 전국이 쌀쌀한 날씨를 보일 전망이다.


기상청은 이날 중국 북부지방에서 남동진하는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 것이라고 예보했다.

중부지방과 전라도는 15도 이상, 그 밖의 지역은 10도 이상 아침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진다. 낮 기온도 10도 가량 떨어지면서 쌀쌀할 전망이다.

아침 최저기온은 -1~11도, 낮 최고기온은 5~15도로 예상된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Δ서울 2도 Δ인천 3도 Δ춘천 1도 Δ강릉 7도 Δ대전 6도 Δ대구 8도 Δ부산 11도 Δ전주 7도 Δ광주 8도 Δ제주 13도, 낮 최고기온은 Δ서울 6도 Δ인천 6도 Δ춘천 8도 Δ강릉 13도 Δ대전 9도 Δ대구 11도 Δ부산 16도 Δ전주 9도 Δ광주 10도 Δ제주 14도다.

전국의 대기 순환이 원활해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 수준을 보일 전망이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남해 앞바다 0.5~3.0m, 동해 앞바다에서 0.5~3.5m로 일겠다. 서해와 동해 먼바다 파고는 최고 4.0m, 남해 먼바다에서는 최고 3.5m로 예상된다. 이날 오후부터 당분간 동해안에는 너울에 의한 높은 물결이 갯바위나 방파제를 넘는 곳도 있을 전망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ad39
ad38
ad37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